직무정보

R&D(식품) 냉동식품

ROLE

  “CJ제일제당의 미래가 만들어지는 곳, 식품을 연구개발하는 연구원의 손 끝에서부터”
맛있는 음식은 삶의 빼놓을 수 없는 행복입니다. 식품연구원은 보다 많은 사람들이 맛있게 먹고 즐길 수 있는 식품을 만드는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 식재료 선정에서 제품으로 완성되어 유통되고 소비자의 식탁에 오르기까지 모든 과정을 고려하여 개발하여야 하기 때문에 무엇보다 식품과 관련된 다양한 전문지식이 필요합니다. 또한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시장에 대한 이해와 끊임없는 관심도 필수라고 할 수 있습니다.

1) 소비자 니즈 탐색
: 마케팅과 함께 소비자들이 원하는 식품은 무엇인지 탐색하고 제품의 개발 방향성을 설정하게 됩니다. 전체적인 컨셉이 결정되면 그에 맞는 제품의 맛 방향, 외관 등의 상세한 속성을 결정합니다.
2) 제품 특성에 맞는 제조 공정 설계 및 검증
: 개발하고자 하는 제품의 특성을 구현하기 위한 배합 및 제조공정을 설계하고 Lab pilot plant 양산화까지 스케일을 키워가며 설계를 검증합니다. 필요한 경우 Plant의 신규 설비를 구축하고 안정화하는 작업을 거치게 됩니다. 이렇게 개발하는 중간에 예상치 못한 어려움에 봉착하여 다시 원점으로 돌아갈 때가 종종 있는데, 그럴 때엔 무엇이 문제인지 집요하게 분석하고 끝내 만들어내겠다는 끈기와 열정이 필요합니다.
3) 기반 기술 연구
: 한 단계 앞선 품질의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기반 기술을 연구하고 실력을 쌓아갑니다. 각 제품 카테고리의 종류와 특성에 따라 핵심 기반 기술연구는 짧게는 1년부터 길게는 5~10년까지 걸리기도 합니다.
4) 제품 출시 및 개선
: 제품이 개발되었다고 해서 끝이 아닙니다. 제품이 생산되어 시장에 출시 되었을 때 원활히 생산 되는지, 소비자의 반응이 어떤지 확인하고 그에 따라 개선할 부분이 있다면 실시간으로 조치될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세부 분야 ROLE]
냉동가공식품
: 냉동가공은 크게 조리냉동, 냉동밥, 만두로 구분되며 우리가 평상시 즐겨 먹는 모든 음식을 냉동제품으로 개발이 가능합니다. -30℃에서 급속동결하여 원물 본래의 조직감을 그대로 보존하고, 미생물적으로도 안전하고, 최소 열처리로 가장 신선하게 가공식품을 개발하는 업무를 합니다.

QUALIFICATION

  “식품개발에 대한 열정과 지식, 창의적인 도전정신이 필요합니다.”
① 지식 (Knowledge)
개발하는 제품(식품)에 대한 원료와 공정, 특성에 대한 이해, 전문성이 있어야 합니다.
  (식품공학, 식품영양학, 미생물/생물공학, 조리 및 Chef 경험 등)
② 기술 (Skill)
실험을 계획하고, 설계, 결론을 도출하는 역량과 생산공정/설비에 대해 이해하고, 구현할 수 있어야 하며, Lab에서 만든 prorotype을 대량 생산하기 위한 Scale-up 기술, 양산화 제조공정 설계 및 안정화에 대한 전문성도 필요합니다.,(Food engineering, 열역학, 유체역학 등)
③ 태도 (Attitude)
끊임없이 새로운 것에 대해 도전하고, 창의적인 시도를 하는 태도가 요구됩니다.

CAREER PATH & VISION

  “10년 후, 한국의 식문화를 세계에 전파하는 글로벌 연구원으로서 성장할 수 있답니다.”
식품연구원은 우리의 식품문화를 어떻게 식품산업과 연계시켜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끊임없는 고민을 합니다. 전통 식문화와 식품가공기술을 접목하여 국내에서 1등 식품을 연구 개발하고, 더 나아가 내가 만든 제품이 세계인의 식문화로서도 사랑 받는 글로벌 연구원으로 성장할 수 있습니다.